학과자료실

  • 관련뉴스
  • 가볼만한사이트

출처 : 코메디닷컴


마라톤엔 체리주스, 근력운동엔 저지방 우유, 요가엔 코코넛워터 

“운동의 종류에 따라 섭취해야할 음료도 다르다. ” 미국 사우캐롤라이나 대학 에이큰 캠퍼스의 운동·스포츠 과학 담당인 브라이언 파르 교수의 말이다. 근육 강화 운동을 한 뒤에는 단백질이 필요하다. 지구력 운동을 한 다음에는 수분과 탄수화물이 있어야 한다. 그리고 모든 운동 후에 항산화제를 섭취하면 회복에 도움이 된다. 파르 교수는 “항상화제는 유해 산소로 인한 근육 손상을 막아준다”고 말했다. 14일 건강정보 전문사이트 ‘우먼스헬스(Women's Health)’는 운동 유형 별로 그에 궁합이 맞는 음료를 소개했다. 

<4가지 운동 유형별 궁합 음료> 

◆하프 마라톤: 체리 주스


▷좋은 이유: 하프 마라톤을 비롯한 지구력 운동을 한 뒤에는 항산화제가 가장 좋다. 이런 운동으로 인한 염증과 근육 손상을 줄여주기 때문이다. 타트 체리( tart cherry)는 항산화제가 가장 많이 들어있는 슈퍼 과일의 하나로 꼽힌다. 장거리 운동 일주일 전부터 주스를 마시기 시작하는 것이 가장 효과가 좋다. 운동 전후에 마시면 장거리 운동으로 인한 근육의 마모와 손상을 줄이고 기력을 빨리 돌아오게 한다. 
▷복용법: 하프 마라톤 5일 전부터 당일과 그 다음날까지 매일 타트 체리 주스 2잔을 마셔라.

◆근력 강화운동: 저지방 초코우유

 
▷좋은 이유: 영양학자들은 예전부터 우유가 근육을 만드는 데 마법의 효과를 발휘한다고 칭송해왔다. 근력 운동을 한 다음 단백질을 섭취하면 근육이 회복되고 자라는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여기에 당분(이경우엔 초콜릿)을 더하면 단백질은 더욱 빨리 소화된다. 
▷복용법: 저지방 우유 한 컵을 운동 후에 마시라. 

◆요가와 필라테스: 코코넛 워터

 
▷좋은 이유: 필라테스 강사들은 코코넛 워터가 발에 쥐나는 것을 치료하는 데 뛰어난 효과를 보인다고 강조해왔다. 스포츠 과학자들의 연구결과는 이를 뒷받침한다. 코코넛 워터에는 칼륨이 매우 풍부하게 들어있어서 근육 경련통에 도움이 된다. 또한 항산화제와 미네랄도 풍부한 데 미네랄은 요가와 같은 가벼운 운동에서 많이 소모된다. 다만 나트륨 함량이 적기 때문에 달리기 같은 강도높은 운동 후의 회복 음료로는 맞지 않는다. 
▷복용법: 요가나 필라테스 직후 230~340g을 마셔라 

◆핫요가, 무더위 속 달리기, 승마: 전통 스포츠 음료

 
▷좋은 이유: 땀을 뻘뻘 흘리며 운동을 하고 나면 소모된 체액을 보충할 필요가 있다. 게토레이 등의 스포츠 음료는 액체, 염분, 당분이 섞여 있어서 탈수를 막고 전해질을 보충하며 운동으로 소모된 탄수화물을 쉽게 흡수해 연소하게 해준다. 그 효과를 증폭시키려면 차게 먹는 것이 좋다. 한국에서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차가운 스포츠 음료는 미지근한 스포츠 음료나 어떤 온도의 물보다도 가장 효과가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복용법: 운동 직후 얼음처럼 차가운 스포트 드링크를 한 캔 마셔라.

조회 수 :
3112
등록일 :
2012.09.18
01:27:36 (*.12.63.177)
엮인글 :
http://mn.khu.ac.kr/index.php?document_srl=907&act=trackback&key=348
게시글 주소 :
http://mn.khu.ac.kr/index.php?document_srl=907
문서 첨부 제한 : 0Byte/ 10.00MB
파일 크기 제한 : 1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 Sports Memorabilia For Football And Baseball Fans Shirley74C102334 2016-12-29 3137
20 홍삼 ‘산성다당체’ 성분이 면역력 높인다 운영자 2012-09-21 5364
19 아동의 건강을 위협하는 소금 운영자 2012-09-21 4514
18 GM 옥수수 먹은 쥐, 종양ㆍ장기손상 운영자 2012-09-21 6610
17 비만과 심장 건강의 연관성 운영자 2012-09-18 4867
16 아동 비만이 지능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 운영자 2012-09-18 5160
15 유기농 식품의 득과 실 운영자 2012-09-18 3677
14 소식(小食)」은 장수(長壽)의 궁극적 방법이 될 수 없어 운영자 2012-09-18 3421
13 [의학칼럼]혈관질환이 늘고 있다 운영자 2012-09-18 3075
12 하루 한 끼 먹으면 정말 건강해질까? 운영자 2012-09-18 2974
» 마라톤·근력운동·요가….음료 궁합 따로 있다 운영자 2012-09-18 3112
10 ‘음식 궁합’…함께 먹으면 몸에 더 좋다 운영자 2012-09-18 3201
9 다이어트 쌀국수와 쿠키, 식사대용차와 음료 등 다양한 종류로 등장 운영자 2012-09-18 3812
8 꿈과 현실수명의 격차, 웰니스 급부상 운영자 2012-09-18 5892
7 수면 장애의 일종 ‘하지불안증후군’ 어떻게… 철분과 도파민 부족한 것을 채워주세요 운영자 2012-09-18 5804
6 채식은 곡식·채소·과일 자연적 상태로 먹는 것 운영자 2012-09-18 3046
5 미생물은 적이 아닌, 우리의 친구! 운영자 2012-09-18 3225
4 건강기능식품 크레아틴의 우울증 부가 치료 효과 밝혀...서울대 류인균 교수팀, 미국정신의학회지 8월호에 논문 발표 운영자 2012-08-09 9530
3 식이 단백질의 식욕억제 메커니즘 운영자 2012-07-11 6329
2 식사량 40% 줄이면 20년 더 산다 '화제'…'생명연장의 비밀 풀리나' 김건표 2012-07-06 4846